[넘버즈] 70호-"한국 개신교인의 '공교회 인지도', 19%만 공교회 내용을 정확히 인지하고 있어!"

위클리 리포트
PDF 자료

[넘버즈] 70호-"한국 개신교인의 '공교회 인지도', 19%만 공교회 내용을 정확히 인지하고 있어!"

2020-11-06 13:45 483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비메오 링크 바로가기
  • 클립보드 복사
[넘버즈] 70호를 발행했습니다. 

- 본 자료는 무료로 배포하고 누구나 볼 수 있지만,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 전재,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 본 자료는 저작권법을 준수하여 모든 통계 자료에 출처를 상세히 기록하고 있습니다.   

   자료를 인용하실 경우 연구소의 출처를 밝히시되  원자료 출처(생산자 및 소유자)를 반드시 밝혀야 합니다. 


주요 내용

이번 주 주제 : [한국 개신교인의 ‘공교회 의식’]    

1.   한국 개신교인의 ‘공교회 인지도’,  19%만 공교회 내용을 정확히 인지하고 있어! 

2. [OECD Health Statistics 2020]  우리나라 임상 의사 수, 인구 1,000명당 2.4명으로 OECD 31개국 중 29위로 최하위권!


1. 70호는 한국 개신교인의 공교회 의식에 대한 내용을 다루었습니다. 

제목은 : 한국 개신교인의 ‘공교회 인지도’,  19%만 공교회 내용을 정확히 인지하고 있어!
기독교가 한국에 들어온 이래로 기독교는 한국 사회에서 여러 역할을 해 왔습니다. 각 시대와 사안마다 한국 기독교 끼친 역할에 대해서는 긍/부정 평가가 다르겠지만, 한국 기독교가 한국 민주주의와 시민 사회, 교육 분야과 사회 사업, 문화 예술 분야에 기초를 제공하고 기틀을 쌓는 데 나름의 역할을 했다는 것에는 부정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하지만 요즘의 한국 교회에 대한 평가는 매우 좋지 않습니다. 
특히 한국 기독교의 성공주의, 목회자들의 타락, 게토화한 기독교, 소통 불가능한 교회, 부도덕/비양심 기독교인 등의 이미지는 단순히 이미지만의 문제는 아닐 것입니다. 
한국 교회는 어디에서 다시 시작하고, 어떤 부분을 바꾸어야 할까요? 각자 자리에서 자성의 목소리는 높지만 진정한 변화를 위한 출발은 요원해 보이기도 합니다. 
특히 개인 구원과 내세 신앙에만 집중해온 기독교는 이제 사회에서 공공선을 추구하는 공적 역할을 요구 받고 있습니다. 
그에 따른 조사 결과를 이번 70호에서 확인하세요.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로 확인하세요. 

2. 최근 언론 보도 통계로는 
제목 : 우리나라 임상 의사 수, 인구 1,000명당 2.4명으로 OECD 31개국 중 29위로 최하위권!
OECD가 지난 7월 1일에 각국의 보건의료 통계(OECD Health Statistics 2020)를 조사하여 발표했는데요. 
그에 따른 여러 수치를 살펴 보았습니다.  
역시 자세한 내용은 아래 리포트 링크로 확인해 주세요. 
6085ba13161f08bcf8d12c2ae119cfbe_1604637879_3599.png
 

, , , , , , ,

이전글 [넘버즈] 71호- "대한민국 불법 도박, 연간 81.5조 원의 대규모로 은밀히 행해지고 있어!" 2020-11-13 다음글 [넘버즈] 69호-교회 출석자 중 코로나19 이후, ‘아예 주일 예배 드리지 않은 개신교인’ 증가세! 2020-10-30

세상교회를 더 잘 이해하기 위한 통계 기반 보고서, 넘버즈

넘버즈 뉴스레터 구독 신청